Facebook NYCultureBeat
Travelogue
  • 죽기 전에 가야할 세계 명소 (29) 하트포드(CT) 워즈워스 아테니움 미술관 [U.S.]
  • sukie
    Aug 20, 2016
  •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뮤지엄은 뉴욕, 보스턴, 필라델피아에 있지않다. 놀랍게도 코네티컷주 하트포드에 있다. 1842년 창립된 워즈워스 아테니움(Wadsworth Atheneum) 미술관의 컬렉션 또한 놀랍다. 솔 르위트의 고향인 하트포드이기도 하지만 미술 애호가라면, 하트포드로 가야할 이유가 명백히 있다.



    New York City and Beyond  

    죽기 전에 가야할 세계 명소


    <29> 미 최고(最古) 뮤지엄을 찾아 Hartford, CT


    000IMG_9329.jpg

    보자르 양식의 구 건물에 하트포드가 고향인 화가 솔 르위트의 벽화. Sol LeWitt, Wall Drawing #1131, Whirls and Twirls, 2004, Ink and paint on walls.



    즈워스 아테니움(Wadsworth Atheneum)의 놀라운 컬렉션


    뉴욕타임스 "거장급 보수공사" 찬사


    월드클래스 뮤지엄의 메카인 뉴욕에 살고 있지만, 종종 타 도시의 미술관에서 유명작가들의 생소한 작품을 만나는 것은 설레고면서도, 즐거운 일이다. 


    2012년 9월 디트로이트를 여행했을 때 과거 자동차 도시로서 영화로웠던 도시의 흔적이 곳곳에 보였다. 화려한 아르데코 빌딩, 줄을 이은 고급 맨션, 그리고 무엇보다도 뮤지엄 디트로이트 뮤지엄(DIA: Detroit Institute of Arts)의 컬렉션이었다. 반 고흐의 초상화에서 디에고의 벽화까지 소장품이 톱 클래스였다. 이듬해 디트로이트시가 파산했을 때 뮤지엄 컬렉션 매각이 거론된 것도 예견된 일이었다. 

     

    코닥필름 본사가 있었던 뉴욕주 로체스터 역시 디트로이트만큼 쇠락한 도시지만 뮤지엄 메모리얼 아트 갤러리(Memorial Art Gallery) 컬렉션이 화려했다. 또한, 보험회사가 운집된 커네티컷주도인 하트포드에도 미술 애호가라면 가볼만한 튼실한 규모의 뮤지엄이 있었다.  



    Wadsworth Atheneum (Hartford, Connecticut)



    IMG_9286.JPG

    보자르 양식의 모건 메모리얼 빌딩엔 유럽 회화, 조각 및 장식 미술이 전시되어 있다.



    지난 5월 켄터키 버본 패피 밴 윙클(Pappy van Winkle) 테이스팅을 겸해 하트포드로 갔을 때 워즈워스 아테니움(Wadsworth Atheneum)이라는 생소한 이름의 미술관에 들렀다.  


    아테니움은 그리스에서 아테네신의 제사를 지내는 신전에서 따온 이름으로 로마에선 하드리안 황제가 학술 겸 문화센터를 지으며 이름을 아테니움으로 붙였다고 한다. 워즈워스 아테니움(Wadsworth Atheneum)은 1842년 아트 컬렉터 다니엘 워즈워스(Daniel Wadsworth)가 설립했으며, 2년 후 개관했다. 그의 이름을 따서 뮤지엄 이름이 지어졌다.

     


    IMG_9449.JPG



    다니엘 워즈워스는 자신의 컬렉션인 회화 79점과 조각 단 3점으로 시작했다. 워즈워스 아테니움은 미국 내에서 지속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오래된 뮤지엄으로 컬렉션이 5만여점에 이른다. 뉴욕의 메트로폴리탄뮤지엄은 1870년, 브루클린뮤지엄은 1895년, 뉴욕현대미술관(MoMA)은 1929년 설립됐다.


    하트포드에서 자란 재력가이자 아트 컬렉터 J. P. 모건은 아테니움 부속 건물을 아버지 쥬니어스 스펜서 모건에 헌사하는 모건 메모리얼을 헌사했다. 그리고, 자신의 컬렉션 1300여점을 기증한다. 워즈워스 아테니움은 이로써 5개의 건물이 합병된다. 



    IMG_9490.JPG

    현대미술 갤러리. 중앙에 밥 톰슨의 회화 Bob Thompson, Garden of Music, 1960가 있다.



    워즈워스 아테니움은 미국 내 최초로 카라바지오, 프레데릭 처치, 조셉 코넬, 살바도르 달리, 후안 미로의 작품을 구입했으며, 이탈리아 바로크 거장, 초현실주의, 피카소 특별전을 연 최초의 미술관이기도 하다. 


    현재는 고대 그리스, 로마 미술을 비롯 바로크 미술, 초현실주의, 허드슨강학파 풍경화, 고야와 클림트, 잭슨 폴락, 한인 작가 진 신(Jean Shin)씨의 사진작품 'Outer Bark, 2014'까지 5000년에 걸친 백과사전적인 소장품 규모가 5만여점에 달한다. 



    IMG_9492.JPG
    Jean Shin, Outer Bark, 2014

    2010년부터 3300만 달러를 들인 보수공사에 들어가 2015년 9월 19일 1만6천 스퀘어피트에 17개 갤러리를 보유한 뮤지엄으로 새로 개관했다. 이때 뉴욕타임스의 비평가 로버트 스미스가 '걸작급의 보수공사(A Masterpiece of Renovation)'라며 찬사를 보냈다. 스미스는 렌조 피아노의 새 휘트니뮤지엄, 이스트햄턴의 패리쉬뮤지엄과 함께 성공적인 미술관이라고 평했다.



    IMG_9398.JPG

    하트포드의 자랑, 솔 르위트 스페셜! Sol LeWitt, Wall Drawing #352


    보자르 양식의 건물에 솔 르위트(Sol Lewitt)의 원색 드로잉 벽화가 어제와 오늘을 연결하고 있었다. 컬럼버스 서클 지하철역의 색동 모자이크 벽화로 친숙하며, 에바 헤세의 친구였던 솔 르위트는 하트포드 출신이다. 


    *소장품 하이라이트는 NYCB Gallery로 이어질 예정입니다.


    IMG_9271.JPG

    Wadsworth Atheneum Museum of Art, Hartford

    600 Main Street, Hartford, CT 06103  https://thewadsworth.org



    miko-banner.gif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61 U.S. Mar 06, 2013
추상표현주의 화가 프란츠 클라인이 300불 받고 그린 벽화가 펜실베니아주 리하이튼(Lehighton)의 어느 부대 연회장에 걸려있다는 기사를 보았다. 클라인이 고향에서 맥주도 얻어 마시면서 오일에 맥주를 섞어 그렸다는 벽화를 보러 가는 길, 한때 레저타운이었던 짐 토...
60 U.S. Jul 07, 2016
지금 뉴욕을 탈출해 필라델피아로 가야하는 이유가 있다. 자고 나면 럭셔리 콘도가 하늘 높이 올라가 있는 뉴욕, 플라자 호텔에 이어 월도프 아스토리아 호텔도 럭셔리 콘도로 개조된다는 소식까지 뉴요커를 우울하게 한다. 9/11을 딛고 일어선 뉴욕이 어쩌다 외국 억만...
59 U.S. Jun 25, 2016
펜실베니아주 깊은 골짜기 파인크릭고지(Pine Creek Gorge)는 철도 포장길을 따라 자전거를 타면서 마차를 마주치게된다. 졸졸졸 샛강에서 카누를 타는 것도 즐거우며, 가을엔 관광열차로 단풍과 야생동물 구경도 흥미롭다. 세계에서 가장 별보기 좋은 곳 2위인 체리스프...
58 U.S. Aug 28, 2014
For the Last Minute Travelers: One-Day Trip 답답한 도시 탈출, 즉흥 여행 가이드 섬, 정원, 와인, 미술, 쇼핑, 하이킹... 선택은 자유  푸글리즈 비니야즈. SP 롱아일랜드 와이너리 대서양 120마일에 걸쳐있는 롱아일랜드는 대양성 기후에 지역과 토...
57 U.S. May 15, 2016
2007년 여름 리스본, 신트라, 부사코, 라메고, 코임브라, 그리고 포르토로 포르투갈을 종단했다. 뉴왁 국제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여행가방을 끌고 뉴왁 아이언바운드(Ironbound)로 갔다. 앙코르로 포르투갈 음식을 즐기고 싶어서였다. 열흘간의 본토 여행 후에 찾...
Tag
All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Most Viewed Top 5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12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Interns Cor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