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뉴욕 스토리 New York Stories
뉴욕 스토리

New York Stories

  • (289) 정정욱: 엄마, 아빠에게 [사랑방]
  • sukie
    Aug 13, 2017
  •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1> 정정욱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


    0001.jpg


    안녕 엄마, 아빠. 


    연락도 잘 안 하는 딸이 뉴욕에서 어떻게 지내나 궁금할 것 같아 이렇게 편지를 써.

     

    부족함 없이 자라게 해줘서 너무 고마웠지만 혼자서 모든 걸 감당해보고 싶어 다 큰 딸이 뉴욕에 갔지. 그땐 스스로 해낼 수 있다는 증명같은 게 내게 필요했던 것 같아.

     

    우선은 혼자 외국에서 살아보고 싶었는데, 우연히 뉴욕에서 인턴할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고, 바로 붙잡았지. 그게 뉴욕인 건 중요하지 않았어. 한국만 아니면 괜찮았으니까.

     


    (2)이야기를 가지고 있는 건물들.jpg

    이야기를 갖고 있는 건물들. 센트럴파크에서 본 산레모 아파트.


    나한테 미국이란 총을 소지할 수 나라였고, 평생 가지않을 곳이었어. 알다시피 내가 겁이 좀 많잖아. 그런데 이렇게 뉴욕에서 살게 되다니 인생은 정말 장담할 수 없는 것 같아. 

     

    14시간 동안 비행기를 타고 도착한 뉴욕의 첫 인상은 애석하게도 ‘더럽다’였어. 뉴욕 지하철 공기는 사우나에 들어간 듯 알 수 없는 열기로 후끈했고, 바퀴벌레와 쥐들의 집합소였지. 호텔은 열악한 기숙사에 가까웠고, 공용 화장실은 하나 밖에 없고, 방 안에서 바퀴벌레가 등장하곤 했어. 나와 다르다는 게 어색해서 불편했고, 도대체 왜 뉴욕이 대단한 곳인지 알 수 없었어. 



    (4)부딪힐 용기,뉴욕공립도서관에서.jpg

    뉴욕공립도서관의 로즈 열람실에서. 


    그런데, ‘커다란 사과’ 같다던 뉴욕을 한 입 한 입 깊게 베어볼수록 이 곳은 정말 뜨거운 도시임을 알았어. 그냥 지나쳤던 건물들이 사실은 저마다 이야기를 가지고 있고, 책에서만 봤던 것들이 눈 앞에 펼쳐졌고, 들어만 봤던 스타들이 텔레비전에서 평범하게 토크쇼를 하고 있었어. 몇 발걸음만 걸어가면 존 레논이 살던 아파트가 있고, 지하철을 타고 올라가면 마이클 잭슨이 공연하던 극장이 있고, 아래로 내려가면 월 스트리트가 있었어. 



    (3)잠들지 않는 뉴욕2.jpg 밤의 엠파이어스테이트빌딩 


    ‘인간은 적응의 동물이다’라는 말이 있잖아. 시간이 지나니까 점점 익숙해지더라. 그리고, '다르다는 게 틀린 게 아니다'는 걸 직접 느끼면서 뉴욕이 달라 보이기 시작했어.

     

    돌아가면 들려줄 이야기가 너무 많아. 잠들지 않은 뉴욕에서는 정말 많은 일이 일어나. 매일 일기장을 빼곡하게 채울 정도야.

    그리워하고 있을 엄마, 아빠에게는 미안하지만 뉴욕이 점점 좋아지고 있어 떠날 날이 걱정이야.



    Shrine) 리아 우드 공연과 사람들.jpg

    할렘 클럽 슈라인(Shrine)에서 리아 우드의 콘서트. 


    한국에 돌아가기 얼마 남지 않은 요즘 뉴욕에서 뭘 얻었을까? 무엇이 달라졌을까? 생각해보곤 해. 

    대단히 달라진 건 없는데 하나는 얻었어. ‘어딜 가든 부딪혀볼 용기’ 서툰 영어로 뉴욕 이곳 저곳을 취재해보니 어디든지 갈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어. 한국에 돌아가면 이 감각을 잊지 않고, 도전해볼 거야.  

     

    이런 기회를 지지해준 엄마, 아빠 고마워. 남은 시간 동안 더 많이 부딪혀 보고, 경험해보고 돌아갈게.  


    잠들지 않는 도시에서 꿈꾸는 딸이 


    (5)뉴욕에서의 셀피.jpg 


    정정욱150.jpg 정정욱/뉴욕컬처비트 인턴기자

Comment 0 ...

Use WYSIWYG
12 사랑방 Aug 17, 2017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5> 김수연 한여름 밤의 꿈 처음에 뉴욕이라는 곳은 가까이 하기엔 멀고 나에겐 그저 막연한 로망같았던 도시. 세계의 중심인 나라 미국의 뉴욕시 맨해튼에서 인턴을 시작하게되었다. 막상 오기 전에는 말도 잘 안통하고 별별 사람이 다 모여있는 하나의 국...
11 사랑방 Aug 14, 2017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4> 이지원 Just My Luck, 행운을 돌려줘 나에게 있어 내세울 것이 있다면 다른 사람보다 운이 좋다는 것이다. 항상 내 생각대로 일이 풀렸고, 주변 사람들 모두 내게 운이 좋다고 말할 만큼 운이 좋았다. 그런 내게 뉴욕에서 두달간 인턴생활을 할 수 있는 좋은 ...
10 사랑방 Aug 14, 2017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3> 남유정 행복이란 무엇일까? 윌리엄스버그에서 뉴욕에서 두달 간의 삶은 행복이란 무엇인지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한국에 있으면서 행복에 절대적인 기준이 있는 것 마냥 부와 명예가 행복의 전부로 여겨지는 사회 속에서 생활해 왔는...
9 사랑방 Aug 13, 2017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2> 류원혜 무지개 빛깔 7주간의 기록 난생 처음으로 가족들과 떨어져 홀로 뉴욕행 비행기에 올랐다. 물론 학교 친구들과 함께였기에 완전한 혼자는 아니였지만, 25살이 된 시점에서 마치 아기새가 어미새의 보살핌을 받다가 둥지를 떠나 날개짓을 하는 것처럼 나...
사랑방 Aug 13, 2017
컬빗 인턴 뉴욕 스토리 <1> 정정욱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 안녕 엄마, 아빠. 연락도 잘 안 하는 딸이 뉴욕에서 어떻게 지내나 궁금할 것 같아 이렇게 편지를 써. 부족함 없이 자라게 해줘서 너무 고마웠지만 혼자서 모든 걸 감당해보고 싶어 다 큰 딸이 뉴욕에 갔지. 그땐 스...
Tag
All
Creative Hongsee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Most Viewed Top 5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12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Interns Cor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