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Art
  • 이탈리아 디자인의 대부 에토레 소사스 회고전@메트 브로이어(7/21-10/8) [Arts in the City]
  • sukie
    Jul 25, 2017
  • Ettore Sottsass: Design Radica

    이탈리아 디자인의 대부 에토레 소사스 회고전


    July 21-October 8, 2017

    The Met Breuer


    023.JPG



    빨간색 타자기, 투명한 의자, 줄무늬 옷장, 예각의 가구, 구불구불한 탁자 다리, 야자수 네온기둥, 빨강-노랑-초록 원색이 어우러진 주택...


    '이탈리아 디자인의 대부' 에토레 소사스(1917-2007)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전 이 메트 브로이어(구 휘트니뮤지엄 건물)에서 7월 21일부터 10월 8일까지 열린다.

     


    112.JPG


    '에토레 소사스: 혁신의 디자인(Ettore Sottsass: Design Radical)'을 타이틀로 한 이 전시에는 컬러풀하며, 장난끼 있고, 유머러스하며, 유쾌한 가구, 인테리어, 기계, 도자, 유리제품, 액세서리, 직물, 패턴, 그리고 회화, 사진, 드로잉을 선보이고 있다.



    028.JPG

    041.JPG


    1917년 오스트리아에서 태어나 이탈리아 토리노(Turin) 공대에서 건축학을 전공한 에토레 소사스는 밀라노에 정착, 디자인계에 혁명을 일으킨다. 소사스는 이전의 기능을 중시한 일상용품에 원색과 추상적 패턴, 그리고 변화무쌍한 형태로 디자인하면서 '기능'이라는 감옥에서 해방시켰다. 



    025.JPG


    건축을 전공한 에토레 소사스는 건축가였던 아버지의 그림자가 되길 거부했다. 

    아버지 세대의 기능주의 디자인에 반발하고, 디자인은 섹시하며 흥미진진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소사스가 미국의 원색적이며 대중적인 팝아트에 매료된 것도 이탈리아 기성세대와 관습에 대한 반발이었다. 그림으로 그린 자화상(사진 위) 시리즈는 소사스의 자유정신을 대변한다. 



    033.JPG

    069.JPG


    누가 빨간색의 타자기를 상상할 수 있었을까? 소사스가 이탈리아 올리베티(Olivetti)사를 위해 제작한 발렌타인 타자기(Valentine Typewriter, 1969)는 빨간색 플라스틱 가방을 열면, 타자로 변신한다. 빨간색은 무채색 사무용품 타자기의 반란이자, 휴대용 가방까지 두 가지 기능을 융합한 혁명적인 디자인이었다. 


    발렌타인은 프랑스 스타 브리지트 바르도가 광고에 등장해 더욱 유명해졌다. 나뭇가지를 추상화한듯한 책꽂이(Carlton Bookcase, 1981)는 오늘의 IKEA 가구의 전조로 보인다.



    090.JPG

    157.JPG



    1981년 소사스의 자신의 포스트모던한 디자인 철학을 담은 회사 멤피스 그룹(Memphis Group)을 창립한다. 친구 밥 딜런의 노래 "Stuck Inside of Mobile With The Memphis Blues Again."에서 이름을 따왔다. 멤피스 그룹은 미니멀의 기능성 디자인에 반발하는 컬러풀하며, 기상천외한 패턴으로 디자인의 미래를 열게 된다. 이 그룹에는 미국의 건축가 마이클 그레이브스와 한인 여성화가 정은모씨도 활동한 바 있다.  크리스찬 디오르, 칼 라거펠트, 미쏘니는 소사스로부터 영감을 받았다. 



    088.JPG

    089.JPG

    126.JPG

    124.JPG


    소사스가 애지중지했던 것은 카메라다. 그는 보이는 모든 것을 촬영했다. 벽, 바닥, 물체, 사람들, 여행지 호텔 그리고 헤밍웨이, 피카소, 밥 딜런 같은 친구들도 카메라에 담았다. 남미에 12일간 여행 가서는 무려 2천장 가까운 사진을 찍었다. 그가 살던 아날로그 시대에도 지성과 감각은 오늘날 스마트폰, 디지털 세대를앞섰던 것이다. 



    103.JPG

    165.JPG


    예술의 권위주의와 엄숙주의을 탈피한 자유인, 에토레 소사스의 디자인엔 비디오아티스트 백남준을 연상시키는 순진무구한 낙관주의가 숨쉬고 있다. 에토레 소사스 특별전은 오늘날 우리에게 친숙하게 디자인의 원류가 소사스이며, 무수히 많은 디자인이 그에게 빚을 지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해준다.



    141-400.jpg

    The Met Breuer
    945 Madison Avenue@75th St. http://www.metmuseum.org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Comment 0 ...

Use WYSIWYG
325 Arts in the City Sep 13, 2017
브루클린뮤지엄 한국 갤러리 3배 확장 오픈 개관전 'Arts of Korea'서 고대부터 현대까지 80여점 소개 미 최초로 한국실을 지속적으로 운영해온 브루클린뮤지엄 전경. 13일 한국실 오프닝에서(사진 속). 브루클린뮤지엄(Brooklyn Museum, 관...
324 Arts in the City Sep 13, 2017
미술품 가격의 거품을 뺀다100불에서 1만불까지...미래의 블루칩 미술가를 찾아보자 2017 Affordable Art Fair 2017. 9. 13-17@Metropolitan Pavillion 1만 달러 미만의 작품을 거래하는 어포더블아트페어는 초보 아트콜렉터에게 좋은 길잡이가 된다. 사...
323 Arts in the City Aug 28, 2017
뉴욕 미술관 드로잉 클래스 가이드 메트뮤지엄, 구겐하임뮤지엄, 프릭컬렉션, 모건라이브러리 필립 거스톤의 드로잉@하우저 & 워스 갤러리 "라파엘처럼 그리는데는 4년이 걸렸지만, 어린이처럼 그리는데는 평생이 걸렸다." -파블로 피카소- "드...
322 Arts in the City Jul 22, 2017
5센트 체인 재벌 F. W. 울워스와 건축가 캐스 길버트의 골든 랑데부 고딕 양식 '상업의 성당' 울워스 빌딩의 스펙터클한 로비 1913년 완공 당시 세계 최고 높이(57층, 790ft, 240m)빌딩으로 기록된 로어 맨해튼의 울 워스 빌딩(Woolworth Build...
Arts in the City Jul 25, 2017
Ettore Sottsass: Design Radica 이탈리아 디자인의 대부 에토레 소사스 회고전 July 21-October 8, 2017 The Met Breuer 빨간색 타자기, 투명한 의자, 줄무늬 옷장, 예각의 가구, 구불구불한 탁자 다리, 야자수 네온기둥, 빨강-노랑-초...
Tag
All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Most Viewed Top 5 - Art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12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Interns Cor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