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New York Quotes
  • 강익중(화가)
  • sukie
    Mar 21, 2012
  • kangikjoong.jpg



    “뉴욕은 공항 같은 곳입니다. 사람들은 공항에서 모였다가 흩어집니다. 누구 하나 내가 바로 원주민이라고 외치는 자가 

    없습니다. 비행기가 내리고 뜰 때 우리들도 함께 오고 갑니다. 기차여행과 같은 인생입니다.”

     



    IMG_0889.JPG 

     ♥I LOVE NY(Chinatown)♥

     

    1.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은 이발을 하는 날입니다. 성격 급한 중국 이발소 주인 아주머니가 쉬는 날을 골라 일부러 수요일에 이발소를 찾아 갑니다. 그래도 의자에 앉은 후 보통10분 후면 이발이 끝납니다. 20년 간 한 곳을 다니고 있는데 이발료가 그 동안 5불에서 9불로 올랐습니다.

     

    2. 점심은 오전 11시 반에 먹습니다. 작업실 근처 중국 식당에서 밥과 국, 반찬 4개의 도시락 가격이 4불입니다. 대학원을 마치고 처음으로 작업실을 구한 곳이 차이나타운이었는데 그 때는 2불50전이었습니다. 천정부지로 오르는 집세 부담으로 잠시 브루클린의 덤보 지역으로 작업실을 옮기기도 했지만 정든 이 곳으로 다시 돌아왔습니다. 덤보에 있을 때는 주위에 중국 식당이 없어서 주로 음식을 만들어 먹었지만, 차이나타운의 싸고 맛있는 런치스페셜이 그리울 때는 자전거를 타고 맨해튼브리지를 자주 건너 다녔습니다. 그러니까 지금까지 거의 25년 이상을 중국음식으로 점심을 때운 거죠. 작업실로 돌아가는 맨하튼 브리지 위에서 본 하늘이 제일 파랗고 예뻤습니다.


    3. 요즘 자주 가는 공원은 역시 집 근처 콜럼버스 공원입니다. 최근 공원 중앙에 손문 선생 동상이 세워졌는데 동상 주위로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연주하시고 그에 따라 노래를 부릅니다. 우리나라 탑골 공원과 거의 비슷한 풍경입니다. 여기저기 놓인 시멘트 테이블 마다 중국 마작을 하는 사람들로 빼곡한 점이 다릅니다. 집에서 기르는 진돗개 허드슨 강이 제가 출장을 간 사이 집을 나갔다가 돌아온 곳이 이 콜럼버스 공원이기도 합니다.

     

      -강익중(화가)-

     

     

     chinatown.jpg

      맨해튼 차이나타운의 펠 스트릿, 한자와 영어 병기 간판을 단 식당, 이발소와 미장원이 즐비하다. SP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18 Mar 24, 2012
“파리에 가고, 런던에도 가고, 로마도 가보지만, 난 항상 말한다. 뉴욕만한 곳은 없다. 뉴욕은 세상에서 가장 흥미진진한 도시다.” -로버트 드 니로(영화배우)- 뉴요커 로버트 드 니로가 주연하고, 뉴요커 마틴 스콜세지가 연출한 영화 '택시 드라이버(...
Mar 21, 2012
“뉴욕은 공항 같은 곳입니다. 사람들은 공항에서 모였다가 흩어집니다. 누구 하나 내가 바로 원주민이라고 외치는 자가 없습니다. 비행기가 내리고 뜰 때 우리들도 함께 오고 갑니다. 기차여행과 같은 인생입니다.” ♥I LOVE NY(Chinatown)♥ 1. 매월 마지...
16 Mar 21, 2012
"뉴욕은 미남 배우 알랭 들롱이다. 조각같은 얼굴에서 빼놓을 수 없는 건 그의 불온한 눈빛이듯, 마천루와 즐비한 쇼윈도 사이에서 마주치게 되는 홈리스들과 그래피티 또한 뉴욕의 얼굴이다.” ♥ I LOVE NY ♥ 1. 뉴욕 속에 내가 있고, 내 계획 속에 뉴욕이 있...
15 Mar 21, 2012
“뉴욕은 내게 다양하고 창의적인 에너지다. 누구에게라도 영감을 주는 거의 모든 것을 갖고 있다! 일주일 내에 콘서트에서 오페라에서 재즈, 모던 댄스에서 발레, 연극 그리고 실험극까지 모든 것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Jennifer Koh- ♥ I LOVE NY♥ 1. 뉴욕필하...
14 Mar 20, 2012
“이방인이 뉴욕에 들어오면서 갖게되는 첫 인상은 이 도시가 바로 전날 밤에 지어진 것 같다는 느낌이다.” -뉴욕 데일리 뉴스(1860)- 허드슨강변으로 가는 길 52스트릿 10-11애브뉴 사이의 이름 모를 빌딩. SP
Tag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PLUS Career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1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설원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