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CulBeat Express
CulBeat Express는 뉴욕의 문화 소식을 신속하게 알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앞으로 다가 올 전시, 음악회, 공연, 출간, 행사 등 소식과 예술가들의 동정을 소개합니다.
행사 게시를 원하시면 CulBeat Express를 제목으로 하셔서 보도자료를 NYCultureBeat@gmail.com로 보내주십시요.
  • 두산갤러리 3인전: 이동근, 박관택, 염지혜(1/18-2/24)
  • sukie
    Jan 12, 2018
  • thumbnail
    • Doosan Gallery New York
    • 깜박일수록 선명한: 이동근, 박관택, 염지혜
    • 1. 18 - 2. 24, 2018
    • DOOSAN Gallery New York, 533 West 25th St.
    • 1월 18일 목요일 오후 6~8시

    0000doosan.jpg


    DOOSAN Curator Workshop Exhibition
    Tenacious Afterimage
       
     두산 큐레이터 워크샵 특별전 
       깜박일수록 선명한


    Curated by Hyejung Jang
    Artists: Donggeun Lee, Kwantaeck Park, Ji Hye Yeom

    기획: 장혜정
    작가: 이동근, 박관택, 염지혜


    1. 18 - 2. 24, 2018
      
     DOOSAN Gallery New York
      두산갤러리 뉴욕
      

    Opening Reception: Thursday, January 18th, 6~8 pm 
    오프닝 리셉션: 1월 18일 목요일 오후 6~8시

          

    DOOSAN Gallery New York is pleased to announce a group exhibition, Tenacious Afterimagefrom January 18th through February 24th, 2018. This exhibition is curated by 2015 DOOSAN Curator Workshop participant Hyejung Jang, and includes the work of artists Donggeun Lee, Kwantaeck Park, and Ji Hye Yeom.

    An unknown thing contributes to our production of new images. In the past, people used to conceive and create an image out something as associating with old spoken stories, nature such as clouds and trees, religious sermons, myth, etc. Today, however, the media has become a powerful mechanism that provides a drive or threshold of imagination. Walter Lippmann (1889-1974), an American journalist from the early 20th century, wrote in his writing Public Opinion in 1922, that 'because the world is too big and complex for us to experience it directly, humans form certain images of the world outside in their heads by recomposing it through limited information, that come from the media.

    Now we form images through the media. However, we cannot be sure how close the image is to that truth. Because media is like an inserted medium, there is bound to be change, distortion and fabrication in between. And the transformed image often delves into our consciousness in an even more dominant and tenacious manner than its original and finally creates an another image. Tenacious Afterimage focuses on the ever more frequent and elusive transforming of the image this day when information is freely searched and collected on a personal level. Transforming not only connotes a negative notion of 'change', unlike in distortion, but also means to distance from its original meaning and can even connote positive changes. In this exhibition, the works by Donggeun Lee, Kwantaeck Park, and Ji Hye Yeom share critical attitude to the process of how the perceptions towards other countries and cultures, as well as historical events with limited knowledge are formed, distorted, and recomposed through the media. Based on the comprehension of the transformation of images that happened through the media, the three artists combine their experiences and imaginations to produce their own new images.

    Donggeun Lee focuses on the outcome of imagination, produced despite the immense amount of information amidst us which makes us either blindly embody it or miss it altogether without having even recognized the information. Trace of Flight(2016), Memory of Ice(2016), and Collected Sky(2016) are his own Greenland created with the composition of collected information only through the Internet and books, and the artist's longing and imagination of 'Greenland'. As traversing across genres of painting, sculptures and installations, Lee explores the 'freedom of imagination' only possible through 'lack of information'.

    In his work Periphery of the Fact(2018), Kwantaeck Park recomposed peripheral information, auto-associative search words, and images that obtained in the process of his Internet searching on the shooting down of Korean Airlines Flight 007 in 1983, which was the year he was born, and draws the recomposed words and images with transparent ink in the exhibition space. The mural drawings which visually manifest in parts with the help of a black light flashlight, show how information on a certain event selected and known by the major mass media is being expanded in an unexpected direction through social media and Internet search algorithms.

    Through her video works, Ji Hye Yeom intersects actual experiences with vicarious experiences acquired through media, blurs the boundary between, and makes us suspicious of what he has traditionally believed in. They Come, Swiftly, Stealthily(2016) demonstrates a similarity in between the essence of virus and media in the sense that they both intensify fear through invisibility. In addition, the ambiguous blurring between the direct personal experiences, recalled through the indirect experience via media. And A Night with a Pink Dolphin(2015) focuses on how the Amazonian tale is mutated and transformed of its meaning when it comes into the context of the various social mechanisms in operation today, such as globalism, capitalism, status and media.


    두산갤러리 뉴욕은 2018년 첫 전시로 1월 18일부터 2월 24일까지 그룹전《Tenacious Afterimage 깜박일수록 선명한》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2015년 두산 큐레이터 워크샵 참가자 장혜정이 기획하고 박관택, 염지혜, 이동근 작가가 참여한다.

    미지의 것은 우리에게 '상(像, image)'을 그리게 한다. 과거 사람들은 주로 구전되는 이야기나, 구름이나 나무와 같은 자연의 모습, 종교적인 설교, 신화 등으로 미지의 것에 대해 상상하고 그것을 시작으로 이미지를 그렸다. 그리고 오늘날은 미디어가 상상의 동기나 단초를 제공하는 강한 기제가 되고 있다. 20세기 초 미국의 저널리스트 월터 리프만(Walter Lippmann, 1889~1974) 의1922년 저술 『여론(Public Opinion)』에서 세상은 '우리가 직접 경험하기에는 너무 넓고 복잡하기 때문에 인간은 수용할 수 있는 한도의 제한적 정보들을 미디어를 통해 받아들이고, 재구성함으로써 바깥세상을 이해하는 관념의 '상'을 그린다'고 말했다.

    우리는 이제 미디어를 통해 '상'을 그린다. 그렇지만 그 '상'이 얼마나 진실에 가까운 것인지 확신 할 수 없다. 미디어는 삽입된 매개물과 같은 것이어서 그 사이에서는 피할 수 없는 변화, 왜곡, 날조가 만들어진다. 그리고 그렇게 전이된 이미지들은 본래의 것보다 더욱 강력하고 끈질기게 우리의 뇌리에 자리 잡고 잔상처럼 맴돌다가 또 다른 '상'를 만들어낸다.Tenacious Afterimage 깜박일수록 선명한》은 개인이 더 많은 정보를 자유롭게 검색하고 수집할 수 있게 된 시대에서, 여전히 혹은 더욱 빈번하고 은밀하게 일어나는 '상'의 전이에 대한 이야기이다. 전이는 왜곡과는 달리 부정적인 변화만이 아닌, 본래의 의미에서 멀어지는 변화와 긍정적인 변화까지 포함한다. 이 전시에서 선보이는 박관택, 염지혜, 이동근의 작업은 제한적으로만 알고 있는 다른 나라, 다른 문화,  그리고 역사적 사건을 바라보는 시선이 미디어를 거쳐 형성되고 왜곡되며,  재구성되는 과정에 대한 비판적인 태도를 공유한다. 이 태도를 기반으로, 미디어를 통한 '상'의 전이 과정에 자신의 경험과 상상을 결합하며 그들만의 새로운 이미지를 생산해낸다.

    박관택의 <여백>(Periphery of the Fact)(2018)는 작가가 태어난 해인 1983년의 대한항공 007기 격추  사건을 인터넷에서 검색하는 과정에서 얻게 된 주변적 정보나 자동 연관 검색어, 이미지를 재구성하여 전시 공간에 투명 잉크로 드로잉 한다. 블랙라이트 손전등을 비춰야만 부분적으로 드러나는 이 드로잉은 주요 미디어에 의해 선택되고 알려진 사건에 대한 정보가 소셜 미디어와 인터넷 검색 알고리즘을 통해 예측치 못한 방향으로 확장되어가는 과정을 드러낸다.

    염지혜는 영상 작업을 통해 미디어를 통한 간접 경험을 작가 자신의 실제 경험과 감각적으로 교차시키며,  그  사이의 구분을 모호하게 만들고 우리가 관습적으로 믿고 있던 것들을 의심하게 한다. <그들이 온다. 은밀하게, 빠르게>(2016)는 눈에 보이지 않아 더 큰 공포를 만들어내는 바이러스와 미디어 사이의 본질적 유사점을 드러내며 동시에 미디어가 개인의 과거경험을 재호출 시키는 과정을 지적한다. 한편, <분홍 돌고래와의 하룻밤>(2015)은 브라질 아마존의 설화가 글로벌리즘, 자본주의, 계급, 미디어 등 오늘날 작동하는 다양한 사회적 기제와 만났을때 발생하는 전이에 주목한다.

    이동근은 광대한 정보들이 쏟아지듯  전달되는 시대에 사는 우리가 미처 인식하지 못한 채 체화하거나 놓쳐버리는 정보와 추상적이고 사적인 개념이 만나면서 생산되는 시각적 결과물에 집중 한다. Trace of Flight(2016), Memory of Ice(2016), Collected Sky(2016)는 작가가 인터넷이나 책 만을 통해 수집한 '그린란드' 에 대한 불완전한 정보와 작가 자신의 동경과 상상을 결합하여 만들어낸 그만의 그린란드이다. 그는 회화와 조각, 설치의 장르를 넘나들며 '부족한 정보'가 가져다 주는 '상상의 자유 '를 유희한다.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thumbnail
  • Seong-Jin Cho
  • Seong-Jin Cho's Piano Recitals in New York & New Jersey
  • 조성진 뉴저지, 뉴욕 리사이틀 피아니스트 조성진씨가 오는 2월 21일 프린스턴 맥카터시어터, 2월 23일 잉글우드 버겐PAC, 3월 6일 맨해튼 록펠러대학교에서 리사이틀을 연다. 연주 프로그램은 베토벤, 드뷔시, 쇼팽이다. SEONG-JIN CHO RECITAL BEETHOVEN – DEBUSSY – CHOPIN 2018-02-21 Prince...
Jan 01, 2018
thumbnail
  • Sundance Film Festival
  • 2018 Sundance Film Festival: Feature Films
  • January 18–28.
  • 2018 Sundance Film Festival: Feature Films Announced 110 Independent Films From 29 Countries Park City, UT — Sundance Institute showcases bold, independent storytelling at the 2018 Sundance Film Festival, beginning with today’s announcement of feature films selected across all categori...
Dec 30, 2017
thumbnail
  • New York Philharmonic
  • Celebrate New Year’s Eve with the New York Philharmonic Live From Lincoln Center
  • Celebrate New Year’s Eve with the New York Philharmonic Live From Lincoln Center Tickets are sold out for our special New Year’s Eve celebration of Leonard Bernstein’s Broadway musicals, but you can still ring in 2018 with the New York Philharmonic and Bramwell Tovey in Live From Lincoln...
Dec 29, 2017
thumbnail
  • Metropolitan Museum of Art
  • The Poetry of Nature: Edo Paintings from the Fishbein-Bender Collection
  • February 27, 2018–January 21, 2019
  • The Met Fifth Avenue, Floor 2, Arts of Japan, The Sackler Wing Galleries, 225–32
  • The Met to Show Major Collection of Edo Paintings Exhibition Dates:February 27, 2018–January 21, 2019Exhibition Location:The Met Fifth Avenue, Floor 2, Arts of Japan, The Sackler Wing Galleries, 225–32 Painting blossomed in Japan during the Edo period (1615–1868), as artists daringly experiment...
Dec 27, 2017
thumbnail
  • Asian CineVision
  • Asian Americ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 Asian Cinevision: JOIN THE AAIFF STAFF WE WANT YOU! If you'd like to join our family for the 2018 edition of the Asian Americ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here's your chance! We're welcoming students and professionals for the following staff positions: Programming Coordinator: organize fe...
Dec 25, 2017
Tag
Creative Hongsee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Most Viewed Top 5
PLUS Career PLUS Career
2018 . 1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Interns Cor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