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Art
새로운 댓글을 작성합니다.

sukie

어빙 펜 탄생 100주년 Irving Penn: Centennial

Balancing Life and Work


APRIL 24–JULY 30, 2017

@The Met Fifth Avenue


125.JPG
패션과 누드, 유명인사들과 잡역부들, 꽃과 담배꽁초...어빙 펜이 담았던 오브제들이다.


어빙 펜(1917-2009)은 패션 사진작가로 널리 알려졌다. 뉴저지 플레인필드에서 러시아계 유대인 가정에서 태어난 어빙 펜의 남동생은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Bonnie and Clyde)'를 연출한 영화감독 아서 펜(Arthur Penn), 부인은 스웨덴 출신 수퍼모델 리사 폰싸그리브즈-펜(Lisa Fonssagrives-Penn)이다.


029.JPG
Irving Penn, Black and White Fashion with Handbag (Jean Patchett), New York, 1950/ Irving Penn, Vogue, 1948-52

028.JPG
Irving Penn, The Tarot Reader (Bridget Tichenor and Jean Patchett), New York, 1949

패션 사진가로 유명해졌지만, 그는 모델과 옷만 포착하지는 않았다. 
메트로폴리탄뮤지엄의 어빙 펜 탄생 100주년 특별전 'Irving Penn: Centennial'은 그가 70년이라는 사진가로서의 긴 삶에서 패션 모델뿐 아니라 누드, 피카소, 뒤샹, 오드리 헵번 등 유명인사 뿐만 아니라 생선장수와 건축현장 인부들, 모로코와 페루의 원주민들, 그리고 꽃에서 담배 꽁초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의 오브제를 카메라에 담아왔다는 것을 보여준다. 
우리가 보아온 보라빛 패션 사진 외에도 어빙 펜의 작품세계에는 흑과 백, 빨,주,노,초,파,남이 엄연히 존재했다.


058.JPG
Irving Penn, Nude Series, 1949-50

077.JPG
Irving Penn, Pablo Picasso at La Californie, Cannes, 1957/ Dora Maar, France, 1948

039.JPG
Irving Penn, Balenciaga Mantle Coat (Lisa Fonssagrives-Penn, 어빙 펜의 부인), Paris, 1950

그의 렌즈를 통과한 피카소, 마르셸 뒤샹, 살바도르 달리, 이브 생 로랑, 장 콕토 등 예술가들은 숨겨온 마음을 드러내는듯 하다. 그가 포착한 꽃들과 담배꽁초들은 의인화된다. 어빙 펜은 단순한 패션 사진작가가 아니라 동과 서, 남과 북, 고급문화와 하위문화, 문명과 원시, 허영의 산업과 척박한 현장까지 자신이 살고 있는 세계를 아우러온 균형있는 예술가였다. https://irvingpenn.org.


050.JPG

Irving Penn, Christmas at Cuzco, Vogue, December 1949


055.JPG

Irving Penn, Chef, 1951 요리사, 하수구 청소부, 우편배달부, 샤모아 가죽 판매원, 유리공, 생선장수, 유리창 청소부, 도살업자 등


106.JPG

Irving Penn, Cat Woman, New Guinea, 1970, printed June 1980


091.JPG

Irving Penn, Cigarette Series, 1972  어빙 펜은 담배를 피우지 않았지만, 담배 꽁초를 비롯 식료품 봉지, 진흙묻은 목장갑도 포착했다. 


022.jpg

Irving Penn, Still Life with Watermelon, New York, 1947/ Salad Ingredients, New York, 1947/ After-Dinner Games, New York, 1947/ Beef Still Life, New York, 1943


129.JPG

Irving Penn, Three Poppies ‘Arab Chief’, 1969/ Peony ‘Silver Dawn’, New York, 2006/ Still Life of Nine Pieces, 2005 춤추는 꽃들


136.JPG

Irving Penn, Still Life of Nine Pieces, New York, 2005  조지오 모란디의 정물화처럼 애잔하다. 


127.JPG 

Motropolitan Museum of Art


Go Back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Most Viewed Top 5 - Art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12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설원재단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Interns Cor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