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FunNY
  • 브루클린식물원의 4계: 봄은 벚꽃, 여름은 장미, 가을은 단풍, 겨울은 분재 [To Do]
  • sukie
    Apr 07, 2012
  • 고요한 식물나라, 꽃들의 심포니  

    Brooklyn Botanic Garden

       

    bbg1.jpg

     내 마음에 핑크빛 주단을 깔고... 올 브루클린식물원의 벚꽃은 핑크 파라솔과 핑크 양탄자가 된다. Photo: Sukie Park
       
    봄은 개나리, 진달래, 수선화, 목련, 라일락, 벚꽃, 여름은 튤립, 장미, 가을엔 단풍, 그리고 겨울엔 온실의 열대 식물, 분재가 ‘브루클린 식물나라’의 주연으로 등장한다.  

    브루클린식물원(BBG, Brooklyn Botanic Garden)은 사계절 캔버스의 컬러를 바꾼다. 뉴욕이 다민족의 용광로이듯, BBG는 색색의 다양한 식물들이 계절의 심포니를 연주하고 있다. 


     

     bbg2.jpg

      버드나무형 벚꽃(weeping willow cherry)은 일찌기 핀다. 고목에서 핑크빛으로 흐드러지게 핀 벚꽃나무가 정겹다.  


     연간 90여만명의 방문객이 찾는 BBG는 규모가 52에이커에 달한다. 방문하기 좋은 때는 물론 뉴욕에서 유일하게 벚꽃 축제 ‘사쿠라 마추리’를 여는 4월 말과 5월 초다. 동부 지역에서 벚꽃 열풍은 워싱턴 D.C.에서 시작되지만, 5시간 여 걸리는 D.C.는 서울에서 부산 가는 것만큼 멀게 느껴진다. 게다가 브루클린뮤지엄이 바로 옆이다 뮤지엄 옆 식물원, 맨해튼을 탈출해 하루를 보내기에 좋은 코스다.

     

     

     bbg3.jpg

      지난해 체리 산책로(Cherry Esplanade)에서 벌어진 사쿠라 마추리. 브루클린식물원은 뉴욕에서 가장 벚꽃 감상하기 좋은 곳이다. SP

     

     

    BBG는 봄에 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기간 ‘하나미(Hanami)’를 열고 있다. 다양한 행사가 벌어지는 '벚꽃 축제(사쿠라 마추리, Sakura Matsuri)는 4월 말로 잡히지만, 날씨에 따라 벚꽃 피크는 달라진다. 홈페이지에서 식물원 벚꽃 지도와 개화 현황을 체크할 수 있다. www.bbg.org.   

     

     6월 로즈가든에서 열리는 장미축제도 향그럽다. 여름이면, 잔디밭에 그냥 누워서 선택하는 청바지족도 많다. 피크닉이 금지된 것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화요일(종일)과 토요일(오전 10시-정오)엔 무료 입장할 수 있다. 

     


      bbg4.jpg

       빨간 장미에 매혹된 소녀. 로즈가든엔 5월과 9월 장미가 만발한다.  SP
     

     

     bbg5.jpg

      4월 식물원 라일락 언덕에서 라일락의 향을 즐기는 사람들. 마치 제인 오스틴의 소설에 나올는 인물들 같다.SP

     


    식물원 하이라이트                                                                                                              

     

     

     bbg6.jpg

    ▶벚꽃 산책로(Cherry Esplanade):BBG엔 벚꽃나무만 약 200그루 이상 자라고 있다. 제 2차세계대전 이후 일본정부의 선물로 벚꽃나무가 처음 심어진 이후 매년 봄, 벚꽃이 피기 시작할 때 꽃을 감상하는 기간 ‘하나미’가 한달 내내 벌어진다. 이윽고 절정에 이를 즈음엔 ‘사쿠라 마추리’ 축제에서 일본문화 행사가 열린다. 벚꽃축제 일정은 미리 계획되기 때문에 날씨에 따라 절정기가 지날 수도, 혹은 빨라질 수도 있다. 절정기를 놓치고 싶지 않다면, BBG 홈페이지의 벚꽃 시계(cherry watch)에서 체크할 수 있다. SP


    *벚꽃구경 가자꾸나 

     

     

    bbg7.jpg    

    ▶일본 정원(The Japanese Hill-and-Pond Garden): 일본인들은 가든을 사랑한다. 브롱스의 뉴욕식물원엔 없지만, 브루클린식물원에 있는 호수 정원. 바로 미국 내 최초로 조성된 일본식 정원이다. 1914년 약 1만3000달러를 들여 공사가 시작되어 이듬해 6월 오픈했다. 조경 디자이너는 도쿄에서 40마일 떨어진 작은 마을에서 태어나 1907년 미국으로 이주한 타케오 시오타. 잉어, 오리, 거북이들이 노닐고 있는 고요한 연못과 산책길, 나무다리와 정자, 그리고 미니 폭포가 운치 있다. 벚꽃 시즌엔 위핑 체리 트리가 호수 수면으로 핑크빛 고개를 숙인다. 2000년 보수공사를 거친 이듬해 뉴욕랜드마크보호청의 보존상을 수상했다. SP


     

     

    bbg8.jpg

    ▶로즈 가든(The Cranford Rose Garden):  Life is not a rose garden! 1928년 엔지니어 월터 V. 크랜포드가 1만5000달러를 기부하면서 조성된 장미의 정원이다. 매년 5-6월과 9-10월에 진한 향기를 풍기는 1400여종이 자태를 뽐낸다. 특히 6월은 장미의 달이다. 다이애나에서 마가렛 공주에서 오드리 헵번까지 유명인사의 이름을 딴 장미를 찾아보는 것도 재미있다.  

     

    ▶셰익스피어 가든(The Shakespeare Garden): 화초광이었던 셰익스피어에게 경의를 표하는 가든.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햄릿’까지 그의 희비극과 시엔 무려 80여종의 화초 이름이 등장한다. 화초마다 식물명과 작품 속 묘사 글귀가 있다. 1925년 엘리자베스 시대 오두막 정원 스타일로 조성됐다.

     

    ▶향기 정원(The Alice Recknagel Ireys Fragrance Garden): 1955년 조경건축가 앨리스 레크나젤 아이리스가 조성한 미국 내 최초의 맹인용 정원. 만질 수 있는 화초/향기나는 잎사귀/향기나는 꽃/부엌용 허브로 나뉘어져있다. 휠체어 탄채 들어갈 수 있으며, 바이유 점자 안내판도 있다.

     

     

    bbg9.jpg

    ▶스타인하트 컨서바토리(Steinhardt Conservatory): 무려 8000여종의 실내 화초가 자라고 있는 온실. 2500만달러를 들여 건축된 컨서바토리는 분재뮤지엄/수상식물원/사막식물관/열대식물관/온대실물관 등으로 나뉘어진다. 분재뮤지엄엔 미니 소나무•대나무•단풍나무•느릅나무 등이 상설 전시 중이다. 가장 오래된 분재는 1920년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오스본 가든(Osborne Garden): 식물원 정문을 들어서면 바로 시원하게 들어오는 3에이커 크기의 네모난 정원. 이탈리안 건축 양식으로 조성되어 있다. 

     

     

    bbg10.jpg

     수련이 피는 풀 '릴리 풀 테라스(Lily Pool Terrace)', 왼편으로는 평일 결혼식도 열리는 '팜하우스 이벤트 스페이스(Palm House Event Space),   그 뒤로 분재 뮤지엄(Bonsai Museum), 중앙 뒤는 사막의 파빌리온(Desert Pavillion). 

    ▶개관시간: 오전 8시∼오후 6시(화∼금), 오전 10시∼오후 6시(토•일) 월요일 폐관. ▶입장료: $15(일반), $8(학생•노인), 무료(12세 이하) *무료: 화요일 무료, 토요일(오전 10시∼정오), 금요일 노인 무료. 겨울(11월 8일-3월11일) 무료. ▶가는 법: 지하철 2•3 타고 브루클린 Eastern Parkway 하차. 900 Washington Ave. Brooklyn, 718-623-7333, http://www.bbg.org.
     


    000.jpg *사쿠라 마추리 2012 스케치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Comment 0 ...

Use WYSIWYG
240 To Do Apr 04, 2017
Lower Manhattan Tour <4> 배터리파크시티에서 월드트레이드센터까지 9/11 참사 16년... 로어맨해튼은 다시 르네상스를 맞고 있다. 그라운드 제로엔 원 월드 트레이드 센터가 세워졌고, '보그'지를 비롯 출판 기업 콘데 나스트가 입주하며 로어맨...
239 To Do Apr 21, 2012
베니스풍 뱃놀이를 센트럴파크의 '레이크'에서도 를 즐길 수 있다. 산레모 쌍둥이 빌딩도 근사한 병풍이다. Photo:Sukie Park 화창한 날 하루 종일 센트럴파크에서 놀고 싶어라 ‘맨해튼의 오아시스’로 불리우는 센트럴파크는 사계절 뉴요커들에게 휴식...
238 To Do Jun 21, 2012
2017 코니아일랜드가 4월 8일 공식 오픈한다. 코니아일랜드 Coney Island, Brooklyn Weegee, Coney Island, 1940 1940-50년대 뉴욕에서 카메라를 들고 범죄현장을 포착했던 사진가 위지(Weegee)는 어느 찌는 여름, 더위를 식히려 온 뉴요커들로 콩나물 ...
237 To Do Apr 03, 2017
Touch Me and Good Luck! 만지면 이 와요~ 뉴욕엔 만지면 행운이 온다는 조각상들이 있다. 그것도 특정 부위를 만져야 복(福)이 들어온다고. 그래서 그 부위는 반질반질하다 못해 황금빛을 띄게 됐다. 그냥 지나치기엔 아쉽다. "만지면, 복...
To Do Apr 07, 2012
고요한 식물나라, 벚꽃들의 심포니 Brooklyn Botanic Garden  내 마음에 핑크빛 주단을 깔고... 올 브루클린식물원의 벚꽃은 핑크 파라솔과 핑크 양탄자가 된다. Photo: Sukie Park 봄은 개나리, 진달래, 수선화, 목련, 라일락, 벚꽃, 여름은 튤립, 장미...
Tag
All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PLUS Career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4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설원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