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NYCultureBeat
Music
  • '마법의 섬'에서 바다의 왕 넵튠 역...플라시도 도밍고 [Opera]
  • sukie
    Mar 18, 2013

  • '오페라의 왕' 플라시도 도밍고...테너, 바리톤, 지휘자로 극적인 삶



    000domingo-placido_685x250.jpg


    테너, 바리톤, 지휘, 오페라 경영…전천후 오페라의 거장

    Placido Domingo




    “만일 내가 쉰다면, 나는 녹이 슬 것이다("If I Rest, I Rust.")


    오페라의 전설을 만들고 있는 테너 플라시도 도밍고(Placido Domingo). 
    도밍고는 테너에만 자신을 국한 하지 않았다. 바리톤, 지휘자, 그리고 LA와 워싱턴오페라컴퍼니의 단장으로 경영도하고 있다.



    00first-emperor-9087.jpg진시황제(The First Emperor) Photo: Ken Howard



    플라시도 도밍고의 삶은 오페라처럼 드라마틱하다.

    스페인에서 태어났지만, 멕시코에서 성장했으며, 지금 집은 뉴저지의 티넥이다. 


    오페라 가정에서 태어났지만, 도밍고도 처음부터 화려했던 것은 아니다. 그도 대역으로 오페라 무대를 밟았다. 

    뉴욕시티오페라, 메트로폴리탄오페라의 데뷔는 모두 대역이었다. 


    도밍고는 조숙했다. 열여섯살에 결혼해, 부모를 실망시키기도 했다. 

    스물한살에 여섯살 연상의 소프라노와 재혼, 안정적인 결혼생활을 하면서 무대 밖의 무수한 역할을 조율해왔다.


    이제까지 도밍고가 맡은 역할만 140여개에 이른다. 하지만 그는 테너의 영역에만 머무르지 않았다. 

    최근엔 바리톤으로 도전, 스스로를 시험대에 올려 성공했다. 




    domingo.jpg

     The Enchanted Island  Photo: Ken Howard/Metropolitan Opera


    지난 시즌 '라 트라비아타'에서 바리톤 역인 제르몽으로 분했던 도밍고는 이번 시즌 바로크 오페라 ‘마법의 섬(Enchanted Island)'’에서 바다의 신 넵튠왕 역으로 메트에 복귀했다.


    ▶공연: 3월 1, 5, 8, 12, 15, 20일 ▶티켓: $25-$430 http://www.metoperafamily.org


    *바로크 칵테일 오페라 '마법의 섬' 메트 컴백 



    TRAV1_0224a-M.jpg 라 트라비아타


    한국에선 ‘춘희’로도 알려진 ‘라 트라비아타’는 베르디가 1853년 작곡한 걸작. 2010년 윌리 데커가 살스부르크 페스티벌(Salzburger Festspiele)에서 초연한 프로덕션 ‘라 트라비아타’는 무대를 현대로 옮겼다. 비올레타의 불치병을 알리는 대형 시계와 빨간 소파의 미니멀리즘 세팅이다. 비올레타가 남성들에 둘러싸여 노래하는 장면*은 마릴린 먼로 주연의 뮤지컬 영화 ‘신사는 금발을 좋아해, 1953)’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TRAV1_1583a-M.jpg 라 트라비아타
     '라 트라비아타'에서 알프레도(사이미르 퍼구)의 아버지 조르지오 제르몽으로 분해 바리톤으로 노래하는 도밍고.
     도밍고는 1970년 알프레도 역으로 메트오페라에 '공식' 데뷔한 바 있다. Photo: Ken Haward



    도밍고는 메트오페라에만 650여회 출연한 전설의 테너다. 1970년대부터 메트오페라에서 ‘라 트라비아타’의 아들 알프레도 역으로 종종 출연했다. 이제 장년에 접어든 테너는 베르디가 사랑한 보이스 바리톤, 아버지 조르지오로 무대에 오르고 있는 것이다.


    뉴욕타임스는 "도밍고는 72세에 특출난 성량과 존재감으로 열렬하게 노래했다"고 평했으며, AP 통신은  “쇼킹한 백발로 훌륭하고, 크며, 위엄있었으며, 완강한 아버지로서 드물게 부드러우며, 멜란콜리하게 표현했다”고 평했다.



    2.enchanted_island_domingo_1730a.jpg  1.enchanted_island_1018a.jpg
    셰익스피어 극에 헨델, 비발디의 음악을 믹스&매치한 바로크 오페라 '마법의 섬'에서 도밍고. Photo: Marty Sohl/Met Opera


    최근 도밍고는 메트오페라가 그를 위해 특별히 제작한 탄 둔의 진시황제(The First Emperor)와 바로크 오페라 ‘마법의 섬(The Enchanted Island)를 비롯 글룩의 ‘*이피게니와 토리데(Iphigénie en Tauride)’ 베르디의 ‘시몬 보카네그라(Simon Boccanegra)’, 바그너의 ‘발퀴레(Die Walküre), 그리고 알파노의 ‘시라노(Cyrano de Bergerac)’ 등에 출연해왔다. 

     

    1970년 스물 여덟살의 청년 플라시도 도밍고는 메트오페라에서 '라 트라비아타'의 알프레도 역으로 데뷔했다. 상대 비올레타 역은 전설적인 소프라노 조안 서덜랜드(Joan Sutherland). 이후에도 1973년, 1981년 알프레도로 노래했다.



    TRAVFD_3212a-M.jpg 라 트라비아타




    Placido Domingo, The King of Opera                                                            




    002-papageno.jpg 



    스페인 출신 테너 플라시도 도밍고(73)는 오페라의 역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성악가로서 통산 140개 이상의 역할을 맡았다.


    도밍고는 테너로 출발했지만, 바리톤으로 노래하는가 하면, 작고한 루치아노 파바로티, 호세 카레라스와 함께 쓰리 테너(Three Tenors)로 콘서트를 열었다. 또한, 지휘봉을 잡고, 로스앤젤레스오페라와 워싱턴국립오페라의 디렉터로 스펙트럼을 넓혀왔다.



    ▶스페인에서 멕시코로: 본명은 호세 플라시도 도밍고 엠빌(José Plácido Domingo Embil).

    1941년 1월 21일 스페인의 마드리드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바리톤, 어머니는 오페라 가수. 그러나, 아버지는 감기 든 상태에서 노래하다가 목소리를 잃었다. 도밍고 일가는 1949년 멕시코시티로 이주했다. 부모는 자르주엘라(zarzuela, 소규모 오페라) 컴퍼니를 운영했고, 소년 플라시도는 피아노 교습을 받기 시작한 후 국립음악학교에 입학했다. 그리고, 피아노와 지휘를 배웠다.



    ▶바리톤으로 데뷔: 1957년, 열여섯살의 도밍고는 어머니와 중미 유카탄 반도의 메리다에서 어머니와 함께 콘서트를 열었다. 그리고, 부모가 운영한 자주엘라에서 카베주오도스(Gigantes y cabezudos)에서 바리톤으로 데뷔했다. 이후 ‘마이 페어 레이디’에서 조역을 맡으면서, 부지휘자로도 활동한다.



    01-21-a-placidodomingo-incarmen1981.jpg



    ▶테너로 발견되다: 1959년 도밍고는 멕시코국립오페라에 바리톤으로 오디션을 했다. 그런데, 테너의 아리아를 불러보라는 요청을 받은 후 테너로 바꾸어 입단하게 된다.



    ▶피아노, 지휘와 노래 사이에서: 도밍고는 피아노와 지휘를 배웠지만, 연기로 무대에 오르기 시작했다. 하지만, 돈을 벌기 위해 발레단과 멕시코 TV 프로그램의 반주도 맡았다.



    ▶16살의 신랑: 도밍고는 겨우 열여섯살에 피아노를 함께 배우던 여학생 안나 마리아 구에라와 결혼해 아들 호세(현재 사진작가)를 두었다. 부모는 크게 실망했고, 도밍고는 호세가 태어난 직후 이혼했다. 



    005Placido Domingo8.jpg



    ▶오페라 데뷔: 1961년 도밍고는 마리아 테레사 몬토야 극장에서 ‘라 트라비아타’의 알프레도 역으로 정식 오페라 데뷔를 한다. 같은 해 미국 무대도 밟았다. 달라스 시빅 오페라의 ‘람메르무어의 루치아’에서 주역 아르투로 역을 맡았다. 상대역은 소프라노 조안 서덜랜드.



    ▶두번째 결혼: 1962년 스물한살의 청년이 된 도밍고는 멕시코 출신 소프라노 마르타 오르넬라와 결혼한다. 그녀는 도밍고보다 6살 연상이었고, ‘올해의 가수’로 선정됐다. 하지만, 아내는 노래를 중단하고, 전업 주부로 두 아들(플라시도 주니어, 알바로 마우리지오)을 키우게 된다. 



    006Placido+Domingo+Marta+Ornelas+A2RoDs4sBPDm.jpg 그래미상 시상식에서 도밍고와 부인 마르타 오르넬라.


    ▶뉴욕 데뷔: 도밍고의 뉴욕 데뷔 무대도 대역이었다. 1965년 뉴욕시티오페라의 오디션에 합격한 도밍고는 ‘나비 부인’의 주인공 핑커튼 역을 맡은 테너가 아픈 바람에 대신 무대에 올랐다. 이어 ‘카르멘;의 돈 호세 역으로 출연하게 됐다. 



    ▶대역으로 메트 데뷔: 메트오페라 데뷔도 대역으로 출발했다. 1968년 9월 ‘아드리아나 르쿠브뢰르’의 주인공 마우리지오 역을 맡았던 테너 프랑코 코렐리를 대신해 무대에 올랐다. 이에 대해 뉴욕타임스는 “테너 부문에서 가장 뜨거운 젊은 성악가”라고 찬사를 보냈다. 이후 도밍고는 메트오페라의 개막공연에만 21회 출연했다. 이는 엔리코 카루소(1873-1921)의 이전 회고 기록인 17회를 능가하는 수치다.




    00Placido-Domingo-Greg-Gorman-LA-Opera1.jpg



    ▶노래하는 지휘자: 테너로 스타가 된 도밍고가 지휘봉을 잡은 것은 1973년, 뉴욕시티오페라의 ‘라 트라비아타’ 공연 때였다. 푸치니의 ‘나비 부인(Madama Butterfly), 구노의 ‘로미오와 줄리엣( Roméo et Juliette), 베르디의 ‘스티펠리오(Stiffelio)’ 등 메트오페라에만 140여차례 오케스트라를 이끌었다.




    Perhaps-love-placido-domingo-with-john-denver.jpg


    ▶크로스오버: 플라시도 도밍고가 더욱 더 유명해진 것은 1981년 컨트리 가수 존 덴버와 듀엣으로 녹음한 발라드곡 ‘Perhaps Love’를 발표하면서. 이 곡은 빌보드 핫 100의 59위에 오르면서 세계적으로 히트했고, 도밍고의 이름을 대중에게 각인시켰다.


    *Perhaps Love - John Denver & Placido Domingo


    Domingo_Statue1.jpg 멕시코 시티의 도밍고 동상


    ▶멕시코 지진: 1985년 9월 19일 멕시코 역사상 최악의 지진으로 도밍고는 친척들을 잃었다. 그 자신이 생존자들을 구조하러 현장으로 갔으며, 이듬해엔 희생자들을 위한 자선 콘서트를 열었다.



    ▶카트리나 자선 모금: 2006년 허리케인 카트리니가 휩쓸고 간 뉴올리언스에서 갈라 베너핏 콘서트를 열었다. 

    도밍고는 “음악은 사랑의 식량이라면, 음악은 희망의 목소리("If music be the food of love. Music is the voice of hope!”)라고 말했다.



    00Walkure_2007_Domingodc.jpg 발퀴레


    ▶내게 장벽이란 없다: 도밍고는 1990년대 이후 자신의 배역을 끊임없이 확대해왔다. 바그너의 ‘파르시팔’과 ‘발퀴레’ 모차르트의 ‘이도메네오’, 로시니의 ‘세빌리아의 이발사’ 등 무려 38개의 새로운 역할을 6가지 언어(영어, 이탈리안, 불어, 독어, 러시안, 스패니시)을 맡아 노래했다. 



    003.jpg 도밍고, 카레라스, 파바로티-쓰리 테너 콘서트


    *The Three Tenors - 1994 - O' Sole Mio



    ▶쓰리 테너(Three Tenors): 스타 테너 도밍고는 라이벌 루치아노 파바로티, 호세 카레라스와 쓰리 테너를 구성해 1990년 로마에서 열린 월드컵에서 공연했다. 첫 쓰리 테너 공연은 원래 호세 카레라스의 국제백혈병재단 기금 조성을 위한 것이었지만, 1994(LA), 1998(파리), 2002(요코하마) 월드컵까지 이어졌다. 


    도밍고는 2006년 베를린 월드컵에서 당시 신인이었던 소프라노 안나 네트레브코, 테너 롤란도 비야손과 콘서트를 열었다. 


    *Plácido Domingo, Anna Netrebko, Rolando Villazón. The Berlin Concert




    001.jpg 

    도밍고는 올림픽에서도 노래했다.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폐막식, 2008년 베이징 올림픽 폐막식에서 공연했다.


    ▶메트 125주년, 도밍고 40주년: 2009년 3월 15일 메트오페라에서는 125주년 기념식과 함께 도밍고의 데뷔 40주년을 기념했다. 



    ▶오페라 경영자: 오페라단을 운영했던 집안에서 자란 도밍고는 1993년 도밍고는 세계 오페라 콩쿠르 ‘오페랄리아(Operalia)’를 창설해 젊은 성악가들을 발굴해오고 있다.


    또, 1996년 워싱턴국립오페라(Washington National Opera)의 예술감독(Artistic Director)을 맡았다. 신인 발굴에 관심을 보였던 도밍고는 이미 1999년 러시아 출신 안나 네트레브코를 ‘리골레타’의 질다 역에 캐스팅했다. 2003년 도밍고는 단장(General Director)으로 경영까지 맡고 있다.


    이와 함께 2000년부터 로스앤젤레스 오페라(Los Angeles Opera) 의 예술감독으로 시작, 2003년부터는 단장이 됐다. 


    *Nessun Dorma - Placido Domingo




    01.jpg



    ▶바리톤으로 확장: 무대 위와 밖에서 무수히 많은 역할에 도전하고, 성취해온 플라시도 도밍고는 ‘바리톤 배역’을 마지막 경력의 이동이라고 말했다. 2007년 베르디의 가장 난해한 바리톤 역인 ‘시몬 보카네그라’의 주연으로 바리톤 도밍고로 또 하나의 챕터를 열었다. 이후 '리골레토', ‘타이스(Thais)’ ‘나부코’ ‘라 트라비아타’의 제르몽까지 저역 음감으로 청중을 휘어잡았다.



    ▶유네스코 친선대사: 지난해 11월 도밍고는 UNESCO의 친선대사로 임명됐다. 오페라가 사양길에 접어들었다는 우려를 거세할 수 있도록 대중화에 기여해온 공로를 인정받은 것.



    004domingo4.jpg



    ▶유목민의 정착지: 스페인에서 태어났지만, 멕시코에서 자랐고, 미국에서 스타가 된 도밍고. 동으로 서로, 성악가로 경영자로 뛰는 그의 집은 어디일까? 뉴저지의 티넥에서 살면서 휴가는 멕시코의 아카풀코 별장에서 보내고 있다.


    공로: 도밍고는 1971년 첫 그래미상 트로피를 받은 후 8개를 보탰다. 2007년엔 프랑스 정부로부터 레종도뇌르 훈장을 받았으며, 2011년 백악관에서 주는 자유의 메달을 목에 걸었다.



    008.png '오페라의 왕' 플라시도 도밍고





      000.jpg *메트오페라도 할인되나요

    *메트오페라 2014-15 시즌 이용훈, 홍혜경 캐스팅 

    *테너 이용훈 인터뷰 (2010.10.22. 뉴욕중앙일보)  

    *메트오페라(2012-13) 무대 오르는 한인 4인방 

    *메트오페라(2012-13) 시즌 프로그램

    Profile
    © NYCultureBeat.com | Big Apple, Small Bites: Across the City

    All rights reserved. Any stories of this site may be used for your personal, non-commercial use. You agree not to modify, reproduce, retransmit, distribute, disseminate, sell, publish, broadcast or circulate any material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NYCultureBeat.com.

Comment 0 ...

Use WYSIWYG
28 Opera Apr 27, 2014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 모차르트 오페라 '여자는 다 그래' Così fan tutte 사랑을 믿는 자매와 그녀들의 병사 애인들, 그리고 사랑을 믿지않는 철학자와 하녀, 6인조의 앙상블. Photo: Marty Sohl/Metropolitan Opera 페미니스트들은 오페라...
27 Opera Mar 30, 2014
신인 성악가들의 등용문...메트 콩쿠르 우승 5인 2014 Met National Council Auditions 2014 메트 오디션 우승자. 왼쪽부터 테너 이 리, 소프라노 줄리 아담스, 베이스 패트릭 주에티, 소프라노 아만다 우드버리, 베이스 바리톤 아오 리. Photo credit: Rebecca ...
26 Opera Mar 24, 2014
가창력, 용모, 카리스마의 3박자 테너 비토리오 그리골로 Tenor Vittorio Grigòlo Photo: Alessandro Dobici 세기의 거성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가 세상을 떠나고, 플라시도 도밍고가 바리톤과 바톤(지휘)에 몰두하는 지금, 오페라계의...
Opera Mar 18, 2013
'오페라의 왕' 플라시도 도밍고...테너, 바리톤, 지휘자로 극적인 삶  테너, 바리톤, 지휘, 오페라 경영…전천후 오페라의 거장 Placido Domingo “만일 내가 쉰다면, 나는 녹이 슬 것이다("If I Rest, I Rust.") 오페라의 전설을 만들고 있는 테너 플라시도 ...
24 Opera Feb 28, 2014
바로크 칵테일, 셰익스피어와 도밍고의 랑데부 메트오페라 ‘마법의 섬(The Enchanted Island)’ 리바이벌 The Enchanted Island Photo: Ken Howard/Metropolitan Opera 2006년 8월 메트로폴리탄 오페라(The Metropolitan Opera)의 제 16대 단장으로 취임한 피터 겔...
Tag
All

구독신청 / Subscription

후원 및 기부금 안내

PLUS Career PLUS Career PLUS Career
2017 . 2  
Su Mo Tu We Th Fr Sa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설원재단 정영양자수박물관 설원재단